Company e-Fin Tech Product 위/변조 감식 센터 Customer service board
 
News
Notice
Q&A
FAQ
 
HOME > Board > News
[SBS] 감별기 비웃은 '슈퍼노트'급 위조수표 100억 대 적발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2-03-13 오전 11:43:59    조회수 : 12068

<8뉴스>

<앵커>

진짜와 거의 똑같아서 웬만해서는 식별이 어려운 100달러짜리 위조지폐를 슈퍼노트라고 합니다. 이런 수준의 위조수표 100억 원 어치가 발견됐습니다.



<기자>

슈퍼노트라 불리는 미화 100달러 짜리 위조지폐입니다.

보통 감별기론 식별이 불가능하고 최신형 위폐감별기래야 구별이 가능합니다.

이런 슈퍼노트급 위조수표 1000만 원짜리 1000장, 모두 100억 원어치가 적발됐습니다.

시중은행에서 흔히 수표를 감별할 때 쓰는 장치입니다.

이 기계에 적발된 위조수표를 넣어봤더니 감별해내지 못합니다.

수표의 크기도 정확하고, 자외선에서 나타나는 형광물질도 있기 때문에 감별기는 쉽게 통과합니다.

고액권에만 있는 특수 팬으로 쓰인 금액도 선명하게 적혀 있고, 100배로 확대해야 보이는 미세한 글씨까지도 정확하게 복제됐습니다.



[생략]

경찰은 330억 원 어치의 위조수표가 중국에서 들어왔다는 정보에 따라 나머지 230억 원의 행방과 중국인 위조전문가를 쫓고 있습니다.

 

[출처] http://news.sbs.co.kr/section_news/news_read.jsp?news_id=N1001114402

13만원짜리 수표가 1억원짜리로 둔갑
[KBS] 100억 원대 수표 위조…감별기도 ‘무용지물’